기후변화 탐사로봇 만들자! 서울시, 놀면서 배우는 환경교육 프로그램 진행

- 서울시,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초․중학생 400명 대상 체험 프로그램 운영
- 재미있는 교구 체험을 통해 기후변화와 에너지 절약·생산 중요성도 체득

전솔 기자 승인 2022.05.07 07:00 의견 0
<기후변화 탐사대> 참여 안내 포스터 (자료제공. 서울시)

서울시는 초·중학생 400명을 대상으로 놀면서 배우는 체험형 환경교육 프로그램 <기후변화 탐사대> 참여 신청을 오는 10일(화)부터 받는다고 밝혔다.

<기후변화 탐사대>는 미래세대의 기후변화와 에너지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탄소중립 실천을 유도하기 위해 진행되며 온라인 수업과 신재생에너지 교구 체험으로 구성된다.

<기후변화 탐사대>는 서울시환경교육포털(https://ecoedu.seoul.go.kr/)을 통해 10일(화)부터 6월 28일(화)까지 8주간 매주 화요일 50명씩 무료로 선착순 접수 받는다.

온라인 수업은 매주 토요일 10시, 14시 총 2회 진행되며 교구는 신청자의 가정으로 배송해 각 가정에서 가족들과 함께 체험을 즐길 수 있도록 한다.

‘공룡로봇 만들기’는 저학년을 대상으로 매주 토요일 10시에 진행되며, ‘우주탐사로봇 만들기’ 는 고학년·중학생을 대상으로 매주 토요일 14시에 온라인 수업 형태로 진행된다.

이외에도 기후에너지정보센터에서는 기관 및 단체를 대상으로 환경교육용 ‘탄소중립D-day 보드게임’을 대여 중이며, 오프라인에서도 다양한 시민 참여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.

윤재삼 서울시 환경시민협력과장은 “재미있는 체험을 통해 에너지의 소중함과 생활 속 에너지 절약법을 체득할 수 있는 좋은 기회이다.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린다.”면서 “앞으로도 미래세대의 기후변화 대응 실천을 유도하는 다양한 환경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겠다.”고 말했다.

저작권자 ⓒ 경인바른뉴스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